Heart to Heart – Ep2700C04 Mexican Culture

Thanks! Share it with your friends!

Close

Subscribe:http://www.youtube.com/subscription_center?add_user=arirangkorean
Mr. Jose Luis Bernal Rodriguez, Ambassador of Mexico to Korea
Mexico, the center of the magnificent Aztec civilization that flourished in ancient Central America! Although Mexico and Korea are geographically far apart, the two countries share many historical and cultural similarities.
Recently Korean President Park Geun-hye and Mexican President Enrique Pena Nieto held bilateral talks during the APEC Summi the ldon October 7, 2013 in Bali,Indonesia. Mexico and Korea are strengthening their ‘Strategic Partnership for Mutual Prosperity in the 21st Century’ through various cooperative initiatives in economy, trade and technical cooperation.
Mr. Jose Luis Bernal was newly appointed as the Mexican Ambassador to Korea on July 2013. He is a diplomatic specialist who has worked for 33 years at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Before becoming a diplomat he worked as a global financial analyst at the Ministry of Finance and an advisor for international economic cooperation at the Ministry of Economy.
This week on “Heart to Heart” we will talk about the Mexican economy and its economic diplomacy strategies with Mexican Ambassador Jose Luis Bernal Rodriguez, and also discuss the various exchanges between Korea and Mexico.
아즈텍 호랑이, 멕시코의 비상 – 주한 멕시코 대사, 호세 루이스 베르날
화려한 고대문명을 꽃피운 아즈텍 문화의 중심, 멕시코!
멕시코는 한국과 지리적으로 멀리 떨어져있지만 역사적으로나 문화적으로 공통점이 상당히 많다.
지난 10월 7일, APEC 정상회의가 열린 인도네시아 발리의 양자회담장에서 박근혜 대통령과 엔리케 페냐 니에토 멕시코 대통령의 정상회담이 있었다. 멕시코와 한국은 경제, 교역, 기술 협력 등 제반 분야의 협력을 통해, ’21세기 공동 번영을 위한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더욱 강화하고 있다.
2013년 7월 부임한 호세 루이스 베르날 신임 주한 멕시코 대사는 33년간 외교부에 재직해 왔으며, 외교부 입부 전에는 멕시코 재무부의 국제 금융 분석가이자 상무부의 국제경제협력 외부고문관으로 근무한 전문가다.
이번주 [Heart to Heart]에서는 호세 베르날 로드리게즈 대사님과 함께 멕시코 경제와 경제외교 전략 및 양국의 다양한 교류 관계에 대해 이야기 나눠본다.

Comments

ARIRANG CULTURE says:

Comments are disabled for this post.